보도·발간 자료

일제동원 민간인 유골, 봉환 의지없는 정부

작성자
과거사관련업무지원단
조회수
1,813
업무
대일항쟁기강제동원피해조사연구
자료구분
보도자료
첨부파일
일제동원 민간인 유골, 봉환 의지없는 정부.hwp [67584 byte]
□ 주요 보도 내용

 ○ 일제강점기 일본에 강제동원된 피해자에 대한 정부의 유골봉환 업무가 사실상 중단된 것으로 확인됐다, 시민단체들은 “정부가   유골봉환에 의지가 여전히 없다”고 비판
 

□ 설명 내용

 ○ 정부는 일제강점기 강제동원되어 사망한 일본내 민간노무자 유골을 봉환해야 한다는 기본 입장을 갖고, 양국 외교장관 회담과 실무협의 등 다양한 경로를 통하여 지속적인 노력을 기울이고 있음

 ○ 일본정부는 민간노무자의 경우 군인․군속과 달리 모두 강제동원으로 보기 어렵고, 해당 기업의 책임이라는 주장으로 한-일 양국 간 의견이 배치되어 유골봉환에 합의를 이루지 못하는 실정임.

 ○ 행정안전부(과거사관련업무지원단)는 작년 12월과 금년 8월에 일본 외무성을 방문, 민간노무자 유골봉환에 대한 우리 정부의 입장을 전달하고, 일본정부의 협조를 강력히 요구한 바 있으며
 
 ○ 금년중에 양국간 이견 조정을 위한 실무협의를 거듭 추진하여   유골봉환이 조속히 이뤄질 수 있도록 힘쓸 계획임.